• HOME
  • 홍보채널

Newsroom

우즈벡 미래세대에게 한국어 널리 알린다
2023.12.12

포스코인터내셔널,

우즈벡 미래세대에게 한국어 널리 알린다

 

- 12월 우즈벡 페르가나 교육센터에 ‘한국어교육연수센터’ 개관

- 교육부 최초 해외 민관 협력사례… 교육부 통해 현지 한국어 교육 무상 제공

- ‘21년부터 사단법인 하트하트재단과 진행한 공헌사업 ‘스피크 포 석세스(Speak for Success)’의 일환으로 추진

- 한국 유학과 취업 등 다방면에서 현지 청소년들의 진로 적극 지원 예정

 

포스코인터내셔널(부회장 정탁)이 타슈켄트한국교육원과 함께 우즈베키스탄 페르가나주에 ‘한국어교육연수센터’를 개관하며 한국어 교육에 앞장선다.

 

이번 한국어교육연수센터 개관은 우즈벡 수도인 타슈켄트에 비해 교육 인프라가 부족한 동부지역 미래세대의 한국어 교육 수요에 대응하고, 이들의 취업 경쟁력을 함께 강화하기 위함이다.

 

이는 ‘21년부터 사단법인 하트하트재단과 함께 진행해온 공헌사업 ‘스피크 포 석세스(Speak for Success)’의 일환으로 진행되었다.

 

한국어교육연수센터는 현지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국어교육 기본 과정을 포함해, 학교 내 동아리/진로지도 수업, 한국문화 홍보, 한국 유학 및 전문직업 정보 등 폭 넓은 범위에 걸친 교육 프로그램을 전액 무상 지원할 계획이다.

 

▲ 한국어교육연수센터 개관식 단체사진

 

특히 이번 프로젝트는 대한민국 민간기업과 교육부의 첫 해외 민관 협력 사례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교육부 산하 기관 타슈켄트한국교육원은 한국어 교사와 교육프로그램 등 소프트웨어를 제공하고, 포스코인터내셔널과 하트하트재단은 교육센터내 입점 가능 공간과 교육 기자재 등 하드웨어를 제공하는 방식이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금번 한국어교육연수센터를 통해 총 64명의 현지 학생들을 대상으로 오는 12월말까지 한국어 강좌를 제공할 계획이다.

 

아울러 지난 4일에는 현지 학생 57명이 참여한 가운데 겨울학기 영어 교실을 개강하기도 했다. 이는 작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2회에 걸쳐 이미 83명의 학생들이 지원을 받은 교육 프로그램으로, 국내 교육전문기관 YBMNET과 링글의 온라인 영어 교육이 내년 2월까지 무상으로 지원된다.

 

▲ 한국어교육연수센터가 입점한 페르가나청소년교육센터 전경

 

이와 함께 학업성취도 우수자에게는 국제공인인증영어시험(IELTS) 무료 응시 기회도 별도 제공하여 취업역량 강화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했다.

 

지난 5일 진행된 개관식에서 김희상 주우즈베키스탄 대한민국 대사는 “한국어교육연수센터가 한-우 우호협력 관계의 발전과 함께 높아지는 한국어 교육의 수요에 대응할 것”이라며, “우즈벡 동부지역에 수준 높은 한국어교육을 제공하고 양국 관계발전에 기여하는 우수인재 양성기관으로 발전하기를 바란다”고 축사했다.

 

팽주만 타슈켄트한국교육원장은 “한국어교육 보급 및 지원을 위한 민-관 협력 선도 사례를 마련한 것”이라며, “양국간 동반성장의 견고한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포스코인터내셔널 우즈벡면방법인은 페르가나 교육센터가 준공된 ’22년부터 매년 현지에서의 신규 파트너십을 구축하여 지역사회 공헌사업을 추진해왔다, 향후에도 국내 사회공헌 및 교육 전문기업들의 역량을 활용해 지역사회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할 계획이다.